Fsrc="https://cdn.subscribers.com/assets/subscribers.js"> (19) 문제란 전부 마인드의 착각이야

728x90

 

  우리가 문제라 여기는 것은 전부 

마인드가 일으키는 착각이야  

 

- 묵직한 짐을 내려놓은 느낌이다. 개운해진 느낌을 분명히 느껴… 

하지만 나의 여러 문제가 여전히 나를 기다리고 있지 않나? 해결된 게 아니잖아. 

그 문제들을 일시적으로 회피하는 꼴이 되는 건 아닌가? 

 

만약 당신이 천국이나 극락에 있다 하더라도, 그리 오래 못 가서 마인드는 “좋아, 하지만…” 하고 말할 것이야. 우리 대화는 결국 당신의 문제 해결 방법에 관한 것이 아니야. 그게 아니라… 

문제라는 것 자체가 애초에 없다는 점을 깨닫게 하자는 것이다.

 

난 어떤 문제에 시달려” 하고 말할 게 아니라, ‘난 이런 상황에 처해 있다’고 생각할 필요가 있다. 
그 상황이란… 
지금 처리하거나, 아니면, 달라지거나 처리할 수 있게 될 때까지는 있는 그대로 놔두고 지금 순간에 ‘실재한다는 사실’의 일부로 받아들여야 하는 것이다. 그런 상황만 있다. 

 

모든 문제는 마인드가 만들어 내는 것이며 존속하기 위해 시간을 필요로 한다. 

<지금> 순간에 현존할 때 문제 따위는 더 이상 버티지 못한다. 

 

문제란 마인드의 망상

 

<지금> 순간에 주의를 집중하고, 이 순간에 어떤 문제가 있는지 말들 해 보시라. 

 

 

“나한테 어떤 골칫거리가 있다”는 답변이 하나도 나오지 않는군. 그 이유는… 

<지금> 순간에 완전히 주의를 집중할 때는 문제가 생길 수 없기 때문이야. 다만, 처리하거나 받아들여야 할 상황만 있을 뿐이다. 

 

그런데 이걸 왜 문제로 삼나? 

그 뭔가를 왜 골칫거리로 바꾸나? 

삶 자체가 도전적이고 흥미진진한 것이 아니던가? 

문제며 골칫거리 따위가 우리한테 왜 필요해? 

 

728x90

 

마인드는 갖가지 문제를 무의식적으로 좋아한다. 

왜냐하면 문제들이 일종의 정체성을 부여하기 때문이다. 

이건 일반적인 현상이면서도 무분별한 짓이야. 

 

해결하기 어렵거나 대응하기 곤란한 ‘문제’가 있다는 것은… 

지금 당장 진정으로 뭔가 행동할 의향이나 가능성이 없이 그 상황에 정신적으로 머물러 있다는 뜻이며, 또 그 상황을 자기도 모르게 자아감의 일부로 바꾸고 있다는 뜻이다. 

 

자신의 생활 상황에 하도 압도되는 바람에 삶의 감각을, <존재>에 대한 감각을 잃는다는 뜻이다. 혹은, 지금 할 수 있는 한 가지 일에 집중하지 않고, 앞으로 하려거나 해야 할 수많은 일들을 어리석은 짐처럼 마인드에 품고 있는 것이다. 

 

문제를 만들면, 아픔도 생긴다. 

이것을 막으려면, 간단한 선택과 간단한 결정을 내리기만 하면 된다. 

“무슨 일이 있어도 나 자신에게 더 이상 아픔을 초래하지 않을래. 골칫거리를 더 이상 만들지 않겠어.” 

 

이건 단순하지만 매우 근본적이고 철저한 선택이다. 

고통에 정말 시달리고 역겨울 정도로 아픔을 겪지 않는 한, 이런 선택을 하지 않을 것이다. 

그리고 <지금> 순간의 힘에 다가서지 않는 한, 고통을 이겨낼 수 없을 것이다. 

 

자신에게 아픔을 더 이상 만들지 않는다면, 다른 이들에게도 더 이상 고통을 안기지 않는다. 또한 문제를 일으키는 부정적 성향으로써 아름다운 지구며 자신의 내면 공간, 인간의 집단 심리를 더 이상 더럽히지 않게 된다. 

 

 

생사를 가르는 절박한 상황에 처해 본 적이 있다면, 그 순간 자신에게 다른 문제 따위는 전혀 없었음을 알 것이다. 마인드가 멍청한 짓을 하면서 그 상황을 문제로 만들 시간이 없었던 것이다. 

정말 급박한 상황에서는 마인드가 작동을 멈추고 우리는 <지금> 순간에 완전히 존재하게 되며, 무한히 더 강력한 뭔가가 상황을 떠맡는다. 평범한 사람들이 갑자기 믿기 어려울 정도로 용감한 행동을 할 수 있게 됐다는 이야기가 적잖이 오가는 것도 바로 이 때문이다. 

어떤 긴급한 상황에서 우리는 살아남거나 살아남지 못하거나 둘 중 하나야. 

달리 말해, 그런 상황에서는 문제 같은 게 들어설 자리가 없다.

 

문제라는 것은 전부 환상이라는 말을 듣고 나한테 화를 내는 이들도 있다. 

이 말을 자기네 자아감에 대한 위협으로 받아들이기 때문이다. 

그들은 잘못된 자아감에 많은 시간을 쏟아 부었어. 여러 해 동안 자신의 전반적인 정체성을 자신의 문제나 고통에서 무의식적으로 규정해 온 것이다. 그런 게 없다면, 그들은 누구란 말인가?

 

사람들이 말하거나 생각하거나 행하는 것의 상당 부분은 사실상 두려움에서 유발되는데, 이 두려움은 미래에 초점을 맞추면서 <지금> 순간에서 멀어짐과 늘 연결된다. <지금> 순간에 아무런 문제가 없다면, 두려움 역시 전혀 없게 된다.

 

지금 당장 수습해야 할 상황이 발생할 때 현재 순간의 깨어 있는 의식에서 행동이 나온다면, 그건 명확하고 기민할 것이다. 또한 효과적일 가능성이 더 높다. 

그 행동은 과거라는 조건에 얽매인 마인드에서 나오는 반응이 아니라, 그 상황에 대한 직관적인 반응일 것이다. 

시간에 얽매인 마인드가 반응했다면, 그런 경우 차라리 아무 것도 하지 않고 <지금> 순간의 한가운데 그냥 머물러 있는 게 더 효과적임을 알게 될 것이다. 

 

(알림)  Voice Training에 관심 있는 분들은 여기를 참조해 주세요.

관련 글:

고통의 몸체에 먹이 주지 않기 35

부정적 감정 에너지 녹이기 28

호흡으로 몸 안에 들어서기 19

두려움이란 마인드가 꾸며 낸 환상 14

3단계. 마인드의 위험한 술책

<지금> 순간의 힘 52가지 실습

루덩의 악마들 11편 6 (최종)

(14) 지금 순간의 힘에 다가서기

(11) 시간이란 망상에서 벗어나기

(9) <에고>가 완전함을 추구하는 방식

(3) 깨달음이란?

명상, 호흡 관찰

The Power of Now

깨달음 추구하는 사람들

 

728x9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