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src="https://cdn.subscribers.com/assets/subscribers.js"> '테레사 수녀' 태그의 글 목록

728x90

'테레사 수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4.16 미소에 관한 금언 (4)
728x90

 

미소에 관한 금언, 아포리즘   

 

“얼굴에 늘 미소를 띠는 사람의 내면에는

깜짝 놀랄 만한 강인함이 숨어 있는 법이에요.”

Greta Garbo 그레타 가르보 

 

“우리 늘 서로 미소 지으며 만나도록 해요.

미소가 사랑의 시작이니까요.”

― Mother Teresa 

 

“부드러운 어루만짐과 미소와 친절한 한마디, 주의 깊게 듣는 귀와 솔직한 칭찬,

혹은 최소한의 마음 씀씀이 같은 것의 특별한 힘을 우리는 과소평가할 때가 아주 많습니다.

바로 그런 것들이 우리 주변의 삶을 바꿀 수 있는데 말이지요.”

― Leo Buscaglia  

 

“미소란 걱정과 고민에서 벗어나는 최선책이야.

하다못해 억지 미소라 해도.”

― Masashi Kishimoto, The Tests of the Ninja   

 

눈물과 미소

 

“당신 눈에서 내가 아픔을 본다면, 당신 눈물을 나한테도 나눠 주세요.

당신 눈에서 내가 기쁨을 본다면, 당신 미소를 나한테도 나눠 주세요.”

― Santosh Kalwar 

 

“당신이 가진 것이 미소 하나라 해도, 그걸 사랑하는 이들에게 건네세요.

집에서 퉁명스레 있지 말고 거리로 나가서 전혀 모르는 사람들한테

‘좋은 아침입니다’ 하면서 방긋 웃어 보세요.”

― Maya Angelou 

 

728x90

 

누군가의 미소를 일으키는 사람이 됩시다.

누군가 자신이 사랑받고 있으며 사람들이 선하다고 믿게 하는 사람이 됩시다.”

― Roy T. Bennett, The Light in the Heart    

 

아, 제발, 미소 짓지 마세요.

그건 나를 죽이는 겁니다.

당신이 미소 지을 때면, 난 숨이 멈추거든요.

― Tessa Dare, A Lady of Persuasion 

 

“기뻐서 미소 짓는 경우가 더러 있어요.

하지만 미소 짓기 때문에 기뻐할 수 있는 경우도 적지 않아요.”

― Thich Nhat Hanh 

 

“미소를 더 많이 짓고, 걱정은 덜 하세요.

연민을 더 많이 품고, 비판은 덜 하세요.

더 많이 고마워하고, 스트레스는 사양하세요.

사랑을 더 많이 하고, 증오를 줄이세요.”

― Roy T. Bennett, <The Light in the Heart>

 

난 어제 미소 지었고, 오늘 미소 지으며, 내일도 미소 지을 거야.

별것도 아닌 것 때문에 울면서 지내기엔 인생이 아주 짧으니까.”

― Santosh Kalwar, <Quote Me Everyday> 

(알림)  Voice Training에 관심 있는 분들은 여기를 참조해 주세요.

관련 글: 

마스크로 이용하는 미소 (오디오)

미소 지어야 하는 이유 7가지

(25) 불만과 불행을 털어내기

말로써 하는 교육

퍼블릭 스피킹(9) 다양한 말투

신체언어 시그널을 읽지 못하는 이유

신체언어 연구의 세부 영역

기쁨과 슬픔 - 칼릴 지브란

아이들의 행동 영역 4가지 (31)

루덩의 악마들 8편 1

우정

웃음

삶이란...

사르트르의 <출구 없는 방> (2)

마음의 평화를 간직하는 방법 10가지

외로운 사람의 징표 7가지

정서적인 성숙함의 징표 11가지 (2)

기억하고 음미할 만한 경구 (1)

 

728x9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늘 미소띠는 사람은 내면의 강인함이 있다.. 핵공감합니다

    2019.04.16 09:48 [ ADDR : EDIT/ DEL : REPLY ]
  2. 셀비주 님, 그 말에 '핵공감' 하셨군요.
    그레타 가르보라는 배우를 기억하실지 모르겠네요.
    본문에서 링크를 걸어놨어요. 시간 나면 함 보세요. ㅎ

    2019.04.16 10: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7778

    미소의 중요함을 잊고살았습니다

    2019.04.16 10:49 [ ADDR : EDIT/ DEL : REPLY ]
    • 우리가 잊고 사는, 중요한 것이 어디 한두 가지겠나요? (사는 게 녹록지 않다 보니까 말이죠, ㅎㅎ) 하지만 잊었다 싶을 때 다시 떠올리고 보듬어 안으면, 그걸로도 괜찮지 않을까 싶네요.
      7778님, 미소 지을 일이 있어서 미소 짓기보다는 미소 지어서 미소 지을 일을 만들어 볼까요, 오늘? Have a nice day~

      2019.04.16 10:58 신고 [ ADDR : EDIT/ DEL ]

728x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