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src="https://cdn.subscribers.com/assets/subscribers.js"> 신체언어에서 공간 (Proxemics)

728x90

 

  개인 영역 (공간)  

 

'개인 공간'이라는 개념이 근자에 우리 사회에서도 서서히 자리 잡는 듯합니다. 

사람마다 워낙 다르다 보니까 단정짓기는 어렵지만, '남의 집 숟가락이 몇 개인지 알고 이웃집이라 해서 아무 때나 불쑥 문 열고 들어서던' 시절에 비하면 그렇지 않은가, 싶은 것이지요.

그 시절 우리 한국인들에겐 '개인 공간'에 대한 생각이 별로 없었겠는데, 달리 보자면 그만큼 서로 친밀하고 무간하게 지냈다는 뜻이기도 하겠습니다. 일단, 예의범절은 별개로 치고.

 

proxemics

 

'개인 공간'은 타인의 침범을 허용하지 않고 편안하게 느끼는 '나만의 영역'이겠지요?

문화마다 차이가 크긴 합니다.

남유럽과 중동에서는 개인 공간이 크지 않은 편이에요. 미국에서는 반경 2피트 (60센티미터) 정도로 봅니다.

 

친할수록 서로의 '개인 공간'은 줄어들어서, '친밀하고 내밀한 영역'으로 넘어갑니다. 그래서 가까이 붙고 서로 터치도 합니다.

반면에 잘 모르는 사람 간에는 '일정한 거리를 두려고' 하지요. 의식적이든 무의식적이든 그렇습니다! 낯선 사람이 우리 귀에 뭔가를 속삭이게 하지는 않잖아요? 또 좋아하지 않는 사람과 같은 실내에 있다면, 방이 좁아 보일 수도 있겠지요?  

 

"에그, 이런 거야 우리가 일상에서 다 쓰고 아는 것이잖아!" 하는 반응을 보일지도 모르겠어요. 하지만, '막연히' 아는 것과 '원리를 꿰며 체계적으로 아는 것'은 하늘과 땅 차이입니다.

누군가가 막 들러붙을 때, "아, 좀 떨어져!" 하고 표현하는 경우도 아주 가끔 있겠지만,
개인 공간이 침범됐다고 해서 사람들은 대놓고 말하지 않는 편입니다.
그 대신 <
비언어적 단서들>로 드러내게 마련입니다.
의식적이든 무의식적이든!

 

예를 들어, 누군가의 개인 영역을 침범하면,

1) 눈 - 날카롭게 쏘아보는 눈길을 받겠지요. 혹은, 놀란 눈빛을. 
2) 입술 - 흔히 꾹 다문 모습을 띠게 마련. 못마땅하다는 것이지요.
3) 동작 - 뒤로 주춤 물러서거나 상체를 젖힙니다. 그래서 개인 공간을 유지하려는 것이지요.
4) 제스처 - 팔짱 끼기, 다리 꼬기, 뻣뻣한 자세. 이건 다 자신의 문을 걸어 잠근다는 뜻입니다. 틈입을 허용하지 않겠다는. 또 몸통을 돌리는 것도 (상체 젖히기처럼) 개인 공간 침범에 대한 반응일 수 있습니다.
5) 고갯짓 - 고개를 돌리거나 젖히지요.

 

상대가 저런 반응을 보인다면, 우리는 '아, 내가 이 사람의 개인 공간을 침범한 건 아닌가?' 하고 자신을 돌아봐야 합니다. 

 

신체언어 혹은 비언어적 소통 (수단)에 <proxemics>라는 개념과 연구 분야가 있어요. (이 용어를 기억해 두기 바랍니다. 영어권 사람들도 잘 몰라요. 왜냐면, 새로운 개념을 설명하기 위한 새로운 용어니까요.)

이는 다른 사람들이며 사물과의 거리, 간격, 공간 등이 소통에서 어떤 역할을 하며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는 지식체계라 할 수 있습니다. 

 

길어지면 골치 아프니까 일단 여기서 줄여야겠네요. step by step~

아, 그래도 이것 하나는 덧붙일 필요가 있겠군요. 

728x90

 

<개인 영역과 관련된 일반 원칙>

1. 모르는 사람을 절대 터치하지 말라.
2. 좋은 의도라 해도 남의 아이에게 다가들지 말라.

3. 잘 모르는 사람과는 적어도 1.2미터 떨어져 서라. (*4피트. 에드워드 홀이 미국의 연구자이고, 그가 쓴 미국식 단위를 옮기다 보니 이런 수치가 나옵니다.)
4. 상대가 상체를 젖힌다면, 당신이 그의 개인 공간에 있어서 불편을 초래한 것일 수도 있다.

5. 혼잡하지 않은 강당이나 영화관에 들어선다면, 이미 착석해 있는 사람과 좌석을 하나 떼고 앉으라. 하지만 사람이 많을 때는 바로 옆에 앉아도 된다.
6. 다른 사람의 개인 물건들 사이로 지나가거나 넘어가지 말라.

7. 다른 사람 집에서 당신 개가 화장실에 들어가지 못하게 하라.
8. 도로에서도 개인 공간을 인정하라. 앞의 차에 바짝 따라붙지 말라.

9. 친하지 않은 사람의 어깨에 팔을 두르거나 등을 찰싹 치지 말라.
10. 남의 방이나 사무실에 들어설 때는 먼저 노크하라.
11. 줄에서 새치기하지 말라.

 

이런 것을 원칙이라 하며 정리해 놓으니까 새삼 그럴 듯해 보이네요.

"내 경우엔 어땠지? 어떤가?" 하는 생각을 해 보고 의견을 댓글로 꺼내 보시겠어요? 

(알림)  Voice Training에 관심 있는 분들은 여기를 참조해 주세요.

관련 포스트: 

아이의 개인 공간 지키기

신체언어의 기초

비언어 소통이란?

동작학 (kinesics)

대화 기술 키우는 요령 10가지

신체언어 카드책 4: 영역과 공간

첫 만남과 신체언어 - 면접, 데이트, 인터뷰

이 사무실의 주인은 누구일까요?

아이들의 스피치 준비

첫 만남과 신체언어 - 면접, 데이트, 인터뷰

잠자는 모습으로 보는 당신의 진면목

스트레스 시그널과 셀프컨트롤 방법 6가지

알파 남성이 되는 길 5가지

첫 만남에서 호감 사는 신체언어

신체언어 달인 아역 배우 13인

소통 법칙 14가지 (2. 오디오)

외로운 사람의 징표 7가지

선남선녀를 위한 신체 언어 해석 가이드

파트너의 배신을 알리는 신체 언어 시그널 10가지

 

728x90

'Body Language > 개념, 개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체언어 상식 테스트  (0) 2019.03.26
신체언어에서 공간 (Proxemics)  (0) 2019.03.19
신체언어 연구의 세부 영역  (0) 2019.03.19
신체언어의 기초  (0) 2019.03.19
비언어적 소통  (0) 2019.03.19
동작학 (kinesics)  (0) 2019.03.19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