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문장 부호 정리 (2) 

 


  
2. 물음표( ? ): 의심이나 물음 (상대방이 다시 생각하거나 말하게 만들려는 것)

(1) 직접 질문할 때. 

☞ 이제 가면 언제 돌아오니? | 이름이 뭐지? 

 

(2) 반어나 수사 의문(修辭疑問)을 나타낼 때. 

☞ 제가 감히 거역할 리가 있습니까? | 이게 은혜에 대한 보답이냐?

 

(3) 특정한 어구 또는 그 내용에 대하여 의심이나 빈정거림, 비웃음 등을 표시할 때, 또는 적절한 말을 쓰기 어려운 경우 소괄호 안에. 

☞ 것 참 훌륭한(?) 태도야. | 우리 집 고양이가 가출(?)을 했어요. 

 

구두점 물음표

참조 

1) 한 문장에서 몇 개의 선택적 물음이 겹쳤을 때에는 맨 끝의 물음에만 쓰지만, 각각 독립된 물음인 경우에는 물음마다. 

☞ 너는 한국인이냐, 중국인이냐? | 너는 언제 왔니? 어디서 왔니? 무엇하러? 

2) 의문형 어미로 끝나는 문장이라도 의문 정도가 약할 때에는 물음표 대신 온점(또는 고리점)을 쓸 수도 있다. 

☞ 이 일을 도대체 어쩐단 말이냐. | 아무도 그 일에 찬성하지 않을 거야. 혹 미친 사람이면 모를까. 

 

3. 느낌표( ! ): 감탄이나 놀람, 부르짖음, 명령 등 강한 느낌

  

(1) 느낌을 힘차게 나타내기 위해 감탄사나 감탄형 종결 어미 다음에. 

☞ 앗! 아, 달이 밝구나! 

* 특정한 어구 또는 그 내용에 대하여 감탄이나 놀라움 표시할 때, 또 읽는 이의 주의를 환기하고 싶은 경우에는 문장 중간 소괄호 안에. 

☞ 얼마나 배려 깊은(!) 마음씨인지. | 선머슴 같던 우리 집 딸아이가 드디어 엄마(!)가 되었어요. 

 

(2) 강한 명령문 또는 청유문에. 

☞ 지금 즉시 대답해! 

 

(3) 감정을 넣어 다른 사람을 부르거나 대답할 적에. 

☞ 춘향아! 예, 도련님! 

 

(4) 물음의 말로써 놀람이나 항의의 뜻을 나타내는 경우. 

☞ 이게 누구야! 내가 왜 나빠! 

 

참조

감탄형 어미로 끝나는 문장이라도 감탄 정도가 약할 때는 느낌표 대신 온점을 쓸 수도 있다. 

☞ 개구리가 나온 것을 보니, 봄이 오긴 왔구나. 

 

관련 글: 

15. 당신은 당신 세계 안에 있다

군더더기 말이 드러내는 당신 특성

더 자신감 넘치는 스피치를 만들려면

유머, 금언, 경구 몇 가지

우리가 자신을 돌아보게 하는 과학 실험 3가지

현명한 독서 방법

09. 우리 삶에서 단어들의 역할

07-3. 단어와 명칭 수준에서

우리가 쓰는 '말'에 관한 약간의 정보

1부. 지붕 위에 사는 카를손 1. 카를손과 만나다

루덩의 악마들 11편 6 (최종)

루덩의 악마들 10편 1

루덩의 악마들 9편 1

루덩의 악마들 8편 1

도웰 교수의 머리 (소개)

Do Show, Don't Tell

구두점 총정리 (5-5)

구두점 총정리 (5-4)

구두점 총정리 (5-3)

구두점 총정리 (5-1)

로이 클락의 글쓰기 도구 50 가지

구두점 테스트

글쓰기 도구 50가지 (2-2)

수수께끼 문신과 책 이름

세상 인식과 당신 성격

(42) 글말과 입말의 차이

 

(42) 글말과 입말의 차이

16. 글 쓰는 것처럼 말하지 말아요! 우리는 글말과 입말의 차이를 확실히 구분할 줄 알아야 합니다. 만약 어떤 뛰어난 칼럼을 우리가 외워서 사람들 앞에서 말한다면, 그 말이 입에서 나올 때는

mirchimin.tistory.com

 

728x90

'Books > 글쓰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구두점 테스트  (0) 2019.04.01
구두점 총정리 (5-5)  (0) 2019.04.01
구두점 총정리 (5-4)  (0) 2019.04.01
구두점 총정리 (5-3)  (0) 2019.04.01
구두점 총정리 (5-1)  (0) 2019.03.31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