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src="https://cdn.subscribers.com/assets/subscribers.js"> '힌두교' 태그의 글 목록

728x90

'힌두교'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21.01.12 줄리아 로버츠 (2)
  2. 2019.10.18 14-2. 세계를 실재라 여기는 환상
Variety/우주정거장2021. 1. 12. 11:52
728x90

 

흥미로운 사실 30가지 (3-3) 

 

 

(영화 <Ocean’s 11>에서)


2001년 <오션즈 일레븐>에서 줄리아 로버츠도 배역을 맡았다는 것을 알고서 

조지 클루니와 브래드 핏은 장난을 좀 치기로 하고, 로버츠에게 20달러짜리 지폐와 

‘우리는 당신이 영화에 출연할 때마다 20달러를 벌어들인다고 들었소’라 적힌 엽서를 보냈다. 

물론 줄리아 로버츠의 경우 출연료는 ‘20백만=2천만’ 달러였다. 

 

 

(Paul Rudd, 줄리아 로버츠, Bradley Cooper가 2006년 연극 <사흘 비>가 끝난 뒤 

관객에게 인사하러 무대에 나왔다.) 

 

2006년 로버츠가 브로드웨이에서 연극 <사흘 비> 무대에 등장했을 때, 

그녀의 연기에 대한 평론은 극도로 부정적이었다.  

 

 

(전기 영화 <마이클 콜린스>에서)


줄리아 로버츠에게는 유명한 배우들과의 숱한 로맨스로 유명하던 시기가 있었다. 

개중에는 리암 니슨, 키퍼 서덜랜드, 매튜 페리, 제이슨 패트릭, 딜런 맥더못, 

벤저민 브랫, 대니얼 데이-루이스 등이 있었다. 

 

 

(줄리아 로버츠와 키퍼 서덜랜드, 1990)


줄리아 로버츠에게는 <달아난 신부>라는 영화에서 그녀가 맡은 주인공과 같은 별명이 있었다. 

남자친구들과 갑자기 관계를 끊는 일이 자주 벌어졌기 때문이다. 

예를 들면, 키퍼 서덜랜드와는 결혼식 사흘 전에 혼례를 취소했다. 

 

 

(줄리아 로버츠와 대니얼 모더)


줄리아는 두 번 결혼했다. 배우이자 컨트리 싱어인 라일 로베트와 

1993년 결혼했지만 2년이 못 돼 헤어졌다. 

2002년 촬영기사 대니얼 모더와 혼인해서 지금까지 살며 자녀 셋을 두고 있다. 

줄리아는 2004년 37세 나이에 이란성 쌍둥이를 낳았다. 2007년 두 번째 아들을 보았다. 

 

728x90

 

 

(줄리아와 브루스 윌리스)


두 번째 혼례 때 초대받은 사람들 가운데 유명 인사는 

브루스 윌리스 하나였다. 

 

 

(줄리아와 조지 클루니)


줄리아 로버츠는 한 아들의 이름을 조지라 짓고자 했지만 그만두고 말았다. 
사람들이 혹시 조지 클루니와 뭔가 연관 지을 것을 우려해서. 

 

 

줄리아 로버츠가 아주 좋아하는 취미 중 하나는 뜨개질이다. 

 

 

(69회 칸 영화제에서 레드 카펫을 걷고 있다)


그녀는 맨발로 걷기를 즐긴다. 

 

 

(2010년 영화 <Eat, Pray, Love>에서)


줄리아 로버츠의 종교는 힌두교이다. 인도 문화에 매료됐고 명상을 수행하며, 

그녀의 영화사 이름 Red Om Films는 힌두교의 상징 ‘옴’을 가리킨다. 

 

자신의 종교에 대해 줄리아는 한 인터뷰에서 

“힌두교로 개종한 것이 뭔가 이상한 변덕은 전혀 아니다” 하고 말한다. 
그런 전환은 영적 평온을 얻기 위한 것이었다고 한다. 


“내가 힌두교로 개종했다 해서 다른 종교들을 경시하는 일은 절대 없을 것이다. 

내 보기에는, 종교도 사람도 서로 비교해선 안 된다. 

비교란 항상 누군가에겐 이득이 되지 못하며, 이건 좋지 않다. 

내 경우, 힌두교가 나에게 진정한 내적 평온을 선사했다.” 

 

(알림)  Voice Training에 관심 있는 분들은 여기를 참조해 주세요.

관련 포스트:

줄리아 로버츠, 흥미로운 사실 30가지

줄리아 로버츠, 흥미로운 사실

키아누 리브스, 그를 둘러싼 극적인 사건들

니콜 키드먼, 흥미로운 사실 11가지 (2-2)

줄리아 로버츠가 여성들에게 촉구하기를...

여성, 흥미로운 사실 20가지

매력적인 여성이 되는 방법 5가지

목소리와 여성

여성의 속삭임

신체언어 달인 아역 배우 13인

매력적인 이성 앞에서 몸의 변화

(6) 여자들의 애매모호 - 확실성 부재

(9) 여성들이 즐기는 일반화

목소리 워밍업 위한 실습 종합

 

목소리 워밍업 위한 실습 종합

  목소리 워밍업 위한 실습 종합  (소요 시간: 30분) 1. 신체 인식 (소리 없이) 척추를 반듯하게 세운 뒤, 머리를 떨구고 좌우로 돌린다. 두 손으로 턱을 이완. 혀를 내밀었다가 이완. 연구개를 마

mirchimin.tistory.com

역사의 메아리 (올더스 헉슬리 소개와 작품 해설 1)

내면의 빛

우리가 모르는 우리의 신체 부위

 

728x90

'Variety > 우주정거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줄리아 로버츠  (2) 2021.01.12
줄리아 로버츠, 흥미로운 사실  (0) 2021.01.12
우리한테 있지만 무시하는 능력 12가지  (0) 2020.10.01
여름 끝물과 매미  (2) 2020.08.28
초여름 텃밭 정경  (2) 2020.07.06
텃밭과 담소  (6) 2020.06.1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예전에 길거리 악사와 결혼했을 때 사랑에 있어 솔직한 여성으로 보였는데 숱한 남자들과의 소문이 그냥 소문이었으면 좋겠어요.

    2021.01.12 13: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하하, 속상하신 모양이네요.
      줄리아가 뭇 남성들의 사랑을 받는군요.
      잘 지내시죠?

      2021.01.12 16:01 신고 [ ADDR : EDIT/ DEL ]

728x90

 

(나는 누구인가? > 3부. 마인드의 환상, 미혹 > ... )

  14-2. 세계를 실재라 여기는 환상  

 

좀 더 연습해 보자.

당신이 생각하는 착상이나 계획이 있나?

걸림돌이 무엇인지 아나?

그 착상이나 계획이 당신에겐 존재하지만, 절대적인 의미에서 그것은 없다. 

당신한테 치통이 있나? (이가 아프다고 상상하자).

대답은 마찬가지야. 치통이 있긴 하지만, 당신한테만 있다.

그런데 의사들이 ‘환상통’이란 용어를 쓴다. 통증의 생리적 원인은 없는데 사람이 통증을 느끼는 것. 그런 통증을 의사들은 실제 존재하는 것이라 인정하지 않는다. 그들은 장치를 통한 검사와 분석만 믿기 때문이다. 주관적인 느낌을 인정하지만, 진단에 보충 정보로만 인정한다. 

 

우주가 존재하나?

이건 트릭이 있는 질문이다. 

첫째, 우주란 당신이 어떤 의미를 집어넣는 단어이다.

1) 누군가는 우주를 삼라만상이라고 생각할 것이다.

2) 누군가는 우주가 빅뱅으로 시작돼 계속 팽창하는 무한한 공간이라고 생각할 것이다. 

3) 혹자에게 우주는 신이 이레 동안 창조한 피조물이고, 

4) 다른 혹자에게 우주는 그저 시적인 이미지일 뿐이다. 

이렇게 ‘우주’는 당신 마인드에서 이미지로 존재한다.

그러나 그 이미지는 오로지 당신에게만 존재한다. 당신이 나한테 우주가 신의 피조물이라고 오랜 시간 설득하고 증명할 수 있지만, 나에게 우주에 대한 다른 관념이 있다면 당신은 자기 이미지를 나에게 강요하는 셈이 된다. 

 

우리는 사람들의 인식에서 주된 오류로 다시 돌아왔다. 즉,

1) 세상에 대한 자기 생각이 절대적 의미에서 참이라고 믿음과

2) 주관적 세계와 객관적 세계 사이에서 일어나는 혼란

우리네 인간이 범하는 주된 잘못이다. 

 

이제 보충 질문을 하나 다뤄본다. 

당신이 안 보는 물건이나 대상이 있나?

예를 들어, 시내를 걸으면서 저 앞에 건물과 자동차, 사람들이 보인다.

등 뒤에는 무엇이 있나? 

 

시내 거리를 걷는 사람의 뒷모습

이런 경우 사람은 흔히 기억을 얼른 작동하여 자기 뒤에 있는 것을 떠올린다.
우리는 등 뒤에 있는 물체의 그림을 마인드에서 생생하게 그리는데, 이것이
단지 마인드에 있는 그림이요 내면세계의 이미지일 뿐임을 잊는다.
이 내면 이미지들을 우리는 별생각 없이 실재와 (현실과) 혼동한다

 

세상 그림을 기억의 정보로 자동 보충하는 것은 사실 우리 마인드의 놀라운 능력이다. 이 경우, 세상을 우리가 사는 거대한 공간으로 여기는 환상이 만들어진다. 예를 들어, 어떤 도시에 살며 어떤 거리가 있고 어디에 무엇이 있는지 알면서, 우리는 주변 세계를 눈앞에 보는 것보다 더 큰 뭔가로 본다. 

예를 들어, 당신이 자기 방에 앉아 있다. 이 방은 당신 아파트 안에 있고, 아파트는 어떤 거리나 구역에 있고, 이 거리는 도시에 있고, 이 도시는 나라 안에 있고, 이 모든 것이 지구상에 있다. 이것이 우리가 사는 세상을 보는 방식이다. 

이 모든 것이 다 존재하나?
그렇다,
하지만 객관적 실재가 (현실이) 아니라, 우리 마인드의 이미지로만, 당신의 주관적 세계로만 존재한다. 

 

당신이 뒤를 돌아보지 않을 때 “등 뒤에 뭔가가 있는가?”라는 질문으로 돌아가면, 나로서는 “없다”고 대답할 것이다.

당신이 뭔가를 보지 않는다면, 그것은 없다.

그러나 이제 우리는 ‘있다’ 없다‘ ’존재하다‘라는 단어를 현명하게 쓸 줄 알기에, 저 말의 의미를 분명히 하자. 

 

우리는 외부세계의 특정 물체를 우리 마인드가 만드는 외부 이미지로 보는 데 익숙해졌다.

예를 들어 자기 손을 본다면, 그건 당신이 보는 특정 물체의 형태로 당신 의식에 나타날 것이다. 당신 손에는 나름의 형태와 색깔이 있다. 이것은 당신의 주관적 세계에 있는 손의 외부 이미지이다. 

만약 손을 등 뒤로 감추면 직접 볼 수 없을 것이고, 따라서 외부세계의 특정 물체의 외부 이미지로서 손은 존재하지 않을 것이다.

당신이 할 수 있는 일은 손이 어떻게 생겼는지 기억하는 것뿐인데, 기억에서 복원한 손 이미지는 이미 당신 의식의 내부 화면에서 마인드가 만든 내부 이미지일 것이다. 당신이 익숙하게 보던 손 자체는 사라질 것이다. 

 

사실, 이건 ‘사람 없는 숲에 나뭇잎 떨어지는 소리가 있을까’ 하는 물음과 비슷하다.

우린 이 물음을 앞에서 이미 살펴보고 ’없다,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을 알아냈다.

뭔가를 누군가가 관찰하지 않는 한 그것은 없다.

그리고 객관적으로 있는 것을 우리는 알지 못한다

 

세계의 실재에 대한 이 모든 환상은 이미 여러 철학자와 공상과학소설 작가들에 의해 반복적으로 묘사된 것이다.

예를 들어, 호평을 받은 영화 <매트릭스>가 바로 그렇다. 주인공 네오는 자기가 살고 있으며 실제 존재하는 것처럼 익숙한 세계가 사실은 현실 세계에서 만들어진 컴퓨터 시뮬레이션임을 알게 된다. 현대의 많은 영성 대가들이 깨달음의 아주 좋은 비유로 영화 <매트릭스>를 권한다. 

이 비유는 훌륭한데, 정확하진 않다.

주인공이 그의 세계가 환상임을 발견하고서 그와 비슷한 다른 세계로 들어서지 않고 ‘무’에 있게 됐다면, 깨달음의 더 정확한 은유였을 것이다.

 

깨달음의 대가들이 이에 관해 그렇게 말들 한다.

우리 세계는 단지 환상이고 꿈일 뿐이다. 이건 다 꿈과 비슷하다고 말들 한다.

꿈은 진짜처럼 보이지만, 우리가 잠을 깰 때, 이것이 단지 관념이었을 뿐임을 발견한다. 우린 ‘꿈을 꾸었다’고 말한다. 아무도 잠을 깨고 나서는 꿈에서 일어난 것이 전부 진짜였다고 말하지 않을 것이다. 비록 꿈속에 있는 동안에는 그게 현실이라고 굳게 믿었지만. 

 

깨달음 얻은 이들은 깨달음이 꿈에서 깨어나는 것과 같다고 입을 모은다.

깨어난 뒤, 그들은 보통 사람이 진짜라고 여기는 것이 전부 환상임을 깨닫는다. 그들은 이걸 마야라고 부른다.

환상의 세계를 만드는 힘이요 환상의 산물인 마야(maya)는 우리 각자의 주관적인 세계이다. 이건 비현실적임을 우리가 알아봤다. 우리 의식과 우리 마인드의 산물이라는 의미에서 그렇다. 

 

우리를 위해 현실의 모델을 만드는 마인드의 작업이 전부 마야이다. 마야는 진짜 실재를 우리한테 숨긴다. 오로지 깨어난 이들과 마야의 최면에서 빠져나온 이들만이 진짜가 무엇인지를 안다. 그러나 죽을 수밖에 없는 우리 보통 사람들은 이걸 알 수 없어, 왜냐하면 마야의 경계를 넘어선 상태를 아무리 상상해도, 이건 또 다른 내면 이미지일 뿐일 테니까, 즉 마야의 연속일 테니까.

728x90

 

우리 주변 익숙한 세계의 환상적 속성에 대한 또 다른 좋은 은유는 아바타이다.

아바타는 힌두교 전통에서 지상에 나타난 신의 화신이다. 영화 <아바타>를 보면, 이해가 더 잘 될 것이다. 영화에서 주인공을 캡슐에 집어넣는데, 이 캡슐이 그의 인식을 ‘아바타’라 불리는 어떤 생명체의 인식과 연결한다. 이 ‘아바타’ 생명체는 행성에 서식하는 나비(na’vi)라는 생명체들을 인공적으로 키운 몸체이다. 

주인공이 아바타에 연결되면, 그는 이 아바타라는 생명체의 감각기관을 통해 세상을 보고 듣고 느끼기 시작한다. 마치 그가 아바타 속으로 들어서는 것 같다. 인간의 의식이 이 생명체에 완전히 잠기는 것이다. 아바타 몸체 안에 있는 동안 주인공은 그것이 모조품에 불과하며 자신은 그것에 센서가 연결돼 지금 캡슐에 누워 있는 인간임을 점차 잊는다

 

(32) 미(美)는 현존의 고요 속에서 생겨나

 

(32) 미(美)는 현존의 고요 속에서 생겨나

아름다움은 당신 현존의 고요 속에서 생겨나   - 금방 당신이 설명한 것을 난 자연에 둘러싸여 혼자 있을 때 가끔 순간적으로나마 경험한다. = 바로 그거야. (일본 선의 영향을 받은 서구에서) 선

mirchimin.tistory.com

 

고대 힌두교 전통에서는 인간이 다 하나님이라고, 인간의 몸체를 통해 이 세상에서 놀기로 작정한 하나님이라고 여겼다. 이 놀이를 전통 힌두교에서는 <릴라>라고 부른다.

우리 몸은… 유일한 의식(consciousness)인 하나님이 이 세상을 사는 데 거치는 것이다.

우리 몸은… 하나님에게, 유일한 의식에게, 아바타 같은 것이다. 

 

제임스 카메론의 <아바타>에서 한 토막 

 

영화 <아바타>의 주인공은 자신을 인간과 동일시하기를 거의 그만두고, 자기가 들어앉은 몸체인 나비라는 존재로 자신을 더 많이 보게 됐다. 

바로 그런 식으로,
우리도 우리의 몸이요 아바타에 들어앉은 뒤 우리가 실제로 누구인지를 잊었다.
우리가 바로 유일한 의식이요 하나님이라는 사실을 잊었다

 

이 인체는 주변 세계에 대해 아주 강하고 진짜 같은 느낌을 우리에게 준다.

이 아바타 몸이 없는 게 어떤 것인지를 우린 잊어 왔다. 

깨달음이란…
‘나는 실제로, 정말로, 진짜로 무엇인지’를 기억하는 것이다.
이건 자신의 ‘아바타’와 잠시 떨어져서 있는 그대로의 자신을 보는 것과 같다. 

 

우리 세상에 환상적 속성이 강함에 대한 마지막 은유는… 3D 안경, 터치의 환상을 만드는 특수 장갑과 슈트, 컴퓨터가 만든 가상세계에 빠져들게 하는 다른 수단 등 특수 기기의 도움으로 현대 컴퓨터 기술이 만든 가상현실이다. 

그리고 우리는 거기서, 이 세상에서, 그 안에서 오랫동안 놀면서 우리가 그저 놀고 있다는 것을 잊는다. 그리고 놀이에 완전히 빠진다. 그리고 우리가 그저 게이머라는 점을 잊는다.

(알림)  Voice Training에 관심 있는 분들은 여기를 참조해 주세요.

 

관련 포스트:

우리를 매트릭스에 묶어두는 환상 6가지

꿈과 꿈 이미지와 시간 흐름

13-1. 자유의지란 환상이야

아인슈타인, 해학, 촌철살인

관계에 대한 예리한 진실 38가지

11. 시간의 환상

삶에 대한 고통스럽고 불쾌한 진실 10가지. 프로이트

The Piraha Tribe 피라하 부족

07-2. 현실 지각에서 구체적인 대상들의 수준

드러나지 않은 세계와 연결 - 빈 공간 응시하기 26

루덩의 악마들 11편 5

루덩의 악마들 10편 5

도웰 교수의 머리 5장

인지 편향 (1)

인생살이 지침?

역사의 메아리 (올더스 헉슬리 소개와 작품 해설 2)

한국 언론의 특파원이란?

전문 강연자, 라디오 진행자는...

키아누 리브스, 그를 둘러싼 극적인 사건들

 

728x90

댓글을 달아 주세요

728x90